그룹 방탄소년단이 Mnet 'BTS 카운트다운'에서 폭탄 발언을 했다. 12일 오…
'BTS카운트다운' 방탄소년단, 거침없는 폭로전 예고…오늘(12일) 방송
▲ Mnet 'BTS카운트다운'

그룹 방탄소년단이 Mnet 'BTS 카운트다운'에서 폭탄 발언을 했다.

12일 오후 6시 방송되는 'BTS 카운트다운'의 예고편에는 폭탄 발언이 가득했던 미니 팬미팅 코너가 공개됐다.

새 앨범 LOVE YOURSELF 承 'Her' 국내 활동의 마지막을 장식할 이 방송에서 멤버들은 서로 궁금했던 사적이고 은밀한 질문들을 여과 없이 쏟아냈다.

먼저 정국은 드라마 출연을 계기로 배우들과 돈독한 관계를 맺고 있는 뷔에게 "보검이 형과 정국 중 누가 더 좋은지?"라고 물었고, 뷔는 주저 없이 정국을 택했다.

반면 제이홉과 방시혁 대표 중 한 명을 선택하라는 질문에서는 멈칫하며 망설이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어 슈가는 제이홉에게 "나한테 나름대로 매력있게 생겼다고 한 말이 진심인지?"라고 물었고, 제이홉은 "작은 눈과 말랑말랑한 얼굴이 매력적이다.

아주 잘생겼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멤버 진에 대해서는 "태초부터 잘생긴 DNA를 타고났다"고 극찬하기도 했다.

제이홉과 방시혁 중 뷔가 선택하는 이는 누구인지 궁금증이 쏠리는 가운데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필터링 없는 폭로전도 풀버전으로 공개될 예정이라 기대를 모은다.

한편 'BTS 카운트다운'에서는 Mnet의 K-POP 차트쇼 '엠카운트다운' 형식을 빌려 방탄소년단의 역대 40곡 중 팬들의 투표로 결정된 1위부터 40위를 발표한다.

1위 후보는 이번 미니앨범 LOVE YOURSELF 承 'Her'의 타이틀곡인 'DNA'와 2015년 발매된 '화양연화 pt.1' 앨범의 '쩔어'로, 랩몬스터, 슈가, 정국이 'DNA'팀, 지민, 제이홉, 뷔가 '쩔어'팀으로 나뉘어 게임과 벌칙에 참여하고, 진은 MC로 'BTS 카운트다운'을 이끈다.

방탄소년단의 호흡이 돋보이는 8곡의 무대도 마련돼 있다. 이번 미니 앨범 수록곡인 'DNA', '고민보다 Go', 'MIC Drop'를 비롯해 'Tomorrow', '좋아요', '쩔어', 그리고 방송 최초로 'Lost', 'BTS Cypher 4'의 파워풀한 무대가 공개된다.

또한 막내 정국이 부장이 되고 맏형 진이 인턴이 된 미니드라마 '방탄상사'를 통해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능청스러운 연기력을 확인할 수 있다.

'BTS 카운트다운'은 12일 오후 6시 Mnet에서 방송된다.

많이 본 뉴스
AD 링크
AD 링크
실시간 뉴스 더보기
AD 링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