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자동차는 지난해 전동화 자동차(HV, PHV, FCV, EV) 판매 대수가 152 만대로 전년 대비 8% 증가했다고 5일 밝혔다. '도요타 환경 챌린지 20..
토요타 자동차, 2017년 전동화 자동차 152만대 판매
▲ 토요타자동차 4세대 프리우스.

도요타자동차는 지난해 전동화 자동차(HV, PHV, FCV, EV) 판매 대수가 152 만대로 전년 대비 8% 증가했다고 5일 밝혔다. '도요타 환경 챌린지 2050'에서 밝힌 '2020년 전동화 자동차 연간 판매량 150만대' 목표를 3년 앞당겨 달성한 것이다.

1997년부터 2017년까지의 토요타 전동화 자동차의 누계 판매 대수는 1147만대로 집계됐다. 도요타는 CO2 배출 억제효과는 9000만톤 이상이 될 것으로 추산했다.

테라시 시게키 도요타자동차 부사장은 "불과 20여년 만에 전동화 자동차의 연간 판매가 500대 미만에서 150만대 이상으로 성장했다"며 "이 실적은 도요타 전동화 자동차의 품질·내구성·신뢰성을 증명하는 것과 동시에 전동화 자동차의 보급 확대를 위한 양산 체제 구축과 라인업 다양화의 기반이 된다"고 말했다.

도요타는 지난해 발표한 '2030년 글로벌 전동화 자동차 연간 판매 550만대 이상'이라는 목표를 위해 꾸준히 전동화 자동차를 보급한다는 방침이다.



광고배경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불수능  이후 건국대 논술전형에 2만여명 대거 응시
'불수능' 이후 건국대 논술전형에 2만여명 대거 응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