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NBA 스타 데니스 로드먼(57)이 11일 자정(현지시간) 싱가포르에 도착한 이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데니스 로드먼은 자신의 트위터에 싱가포르 도..
데니스 로드먼 싱가포르 도착, 北-美 모종의 연결고리? 남다른 사이…
▲ 로드먼 싱가포르 도착 (사진=SBS 방송 캡처)

전 NBA 스타 데니스 로드먼(57)이 11일 자정(현지시간) 싱가포르에 도착한 이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데니스 로드먼은 자신의 트위터에 싱가포르 도착 직후 "역사적 회담을 위해 싱가포르에 왔다"고 글을 올렸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싱가포르로 출발하기 앞서 '로드먼이 협상에 관여하느냐'는 질문에 "로드먼은 좋아하는 사람"이라면서도 협상에 관여하지 않는다고 선을 그었다.

그러나 뉴욕포스트는 로드먼이 협상 과정에서 '모종의 역할'을 할 수도 있다고 보도했다.

이는 로드먼이 트럼프, 김정은과 모두 인연을 갖고 있는 것을 기반으로 한다. 김정은은 로드먼의 열혈팬에서 친구가 된 사이다. 로드먼은 김정은을 보기 위해 2014년부터 북한을 방문해왔다.

또 로드먼은 트럼프와는 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하기도 했고, 지난 대선에서 트럼프를 공개 지지한 인연이 있다.

광고배경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또래 간 경쟁 부추기는 사회.. 2만명  자살위험군
'또래'간 경쟁 부추기는 사회.. 2만명 '자살위험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