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이 최첨단레이저 총 개발에 성공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일 보도했다. 중국 산시성 시안성 소재 '중국 과학아케데미 광..
중국 레이저총 개발 성공…대 테러용 양산 준비 단계
1㎞거리 유류저장시설 점화 위력
▲ 사진은 본문 내용과 관련없음. 사진/픽스타

중국이 최첨단레이저 총 개발에 성공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일 보도했다.

중국 산시성 시안성 소재 '중국 과학아케데미 광학·정밀기계 연구소'에서 수백미터 거리에 있는 물체를 타격할 수 있는 레이저총개발과 테스트를 마무리 한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이 레이저 소총을 개발함에따라 스타워즈를 현실화했다고 전하고 있다.

레이저 소총은 제원은 구소련제 AK-47 소총과 유사하며 15㎜구경에 무게 3㎏, 조준 사거리 800m다.

레이저 총의 정식 명칭은 'ZKZM-500 레이저 공격용 소총'이며,발사되는 레이저 빔은 육안으로는 보이지 않는다.

현재 이 레이저 소총은 양산 준비 단계에 있으며, 중국 무장경찰의 대(對)테러 부대에 납품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한다.

이 레이저 소총은 인질 구출작전이나 레이저 빔을 이용해 인질범을 무력화 시키거나 유류탱크등 유류저장시설을 점화시킬 만큼 강한 위력을 보인다고 전하고 있다



광고배경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수입차 전성시대  quot 지금 예약해도 6개월 후 인도 quot
수입차 전성시대 "지금 예약해도 6개월 후 인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