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원을 조망할 수 있는 아파트가 분양 시장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다. 9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공원 조망이 가능한 아파트의 시세와 청약 경쟁률이 상..
'공원 뷰(View) 열풍'…공원 보이면 아파트값 오른다
▲ 공원 조망권 갖춘 신규 분양단지./각 사

공원을 조망할 수 있는 아파트가 분양 시장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다.

9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공원 조망이 가능한 아파트의 시세와 청약 경쟁률이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주엽동의 경우 일산호수공원과 주변 공원길을 따라 들어선 아파트가 지역 시세를 주도하고 있다. KB부동산시세에 따르면 주엽동 내 3.3㎡당 시세가 가장 높은 아파트 3곳은 문촌16단지, 문촌19단지, 강선14단지 등이다. 이들 단지는 일산호수공원과 이어진 주엽공원이 바로 앞에 위치해 있어 조망권이 우수한 게 공통점이다.

청약시장에서도 주목 받고 있다. 지난 6월 포스코건설이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정자공원 바로 앞에 공급한 '분당 더샵 파크리버'의 1순위 청약 경쟁률은 32.2대 1에 달했다.

같은 달 GS건설이 서울시 영등포구 신길동에 선보인 '신길파크자이'도 평균 79.63대 1의 1순위 청약경쟁률을 보였다. 이 단지는 인근에 근린공원과 소공원이 들어선다.

업계 관계자는 "삶의 여유를 찾고자 하는 실수요자가 늘면서 큰 공원을 끼고 있는 아파트 수요가 꾸준히 있다"라며 "도시개발로 녹지공간이 줄고 있는 만큼 그 희소가치 역시 상승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하반기에도 공원 조망권을 내세운 단지의 공급이 이어진다.

㈜모아종합건설은 이달 경기도 양주시 옥정동 옥정지구 A6-2블록에 '양주 옥정 모아미래도 파크뷰'를 공급한다. 단지와 인접한 수변공원을 조망할 수 있고 호수공원, 중앙공원 등과도 가깝다. 전용 58, 59㎡ 총 608세대 규모로 조성되는 이 아파트는 민간임대아파트다.

같은 달 ㈜한양은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금광3구역 주택재건축사업을 통해 '한양수자인 성남마크뷰'를 선보인다. 이 아파트는 지구 내 대형공원인 황송공원을 조망할 수 있고 검단산과도 인접해 있다. 지하 4층~지상 최고 25층, 7개 동, 전용면적 40~74㎡, 711가구로 조성되며 이 중 255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강원도 춘천시 약사동에는 혜림건설㈜이 약사주공아파트를 재개발해 이달 '약사지구 모아엘가 센텀뷰'를 공급한다. 공지천과 약사천 수변공원이 인접한 입지로 공원 조망이 가능하다. 지하 3층~지상 34층, 5개 동, 전용면적 59~84㎡, 567가구로 이 중 388가구가 일반분양 분이다.

계성건설도 이달 전라북도 전주시 만성동 만성도시개발구역 T블록에 '만성 이지움 레이크 테라스'를 분양한다. 이 단지는 기지제호수공원이 인접해 공원을 조망할 수 있다. 지하 1층~지상 4층, 전용면적 84~251㎡, 177가구 규모로 지어진다.

9월엔 GS건설이 전라남도 여수시 웅천지구 관광휴양상업 C3-2블록에 생활형 숙박시설 '웅천자이 더스위트'를 공급한다. 단지는 이순신공원와 마리나 등이 접해 있어 대부분의 층에서 조망이 가능하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42층, 4개 동, 전용면적 133~298㎡, 584실로 구성된다.

광고배경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한국감정원, 집값 2.4  오를 때 0.2  내렸다 오보
한국감정원, 집값 2.4% 오를 때 0.2% 내렸다 오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