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촌에 위치한 더 트리니티 갤러리(THE TRINITY GALLERY = 대표 박소정)는 오는 15일부터 12월 29일까지 ‘전현선’, ‘하지훈’의 2인..
전현선·하지훈의 '혼합풍경'전, 서촌 더트리니티 갤러리에서 개최

서촌에 위치한 더 트리니티 갤러리(THE TRINITY GALLERY = 대표 박소정)는 오는 15일부터 12월 29일까지 ‘전현선’, ‘하지훈’의 2인전 『Blended landscape 혼합 풍경』 전을 개최한다.

두 작가는 공통적으로 구상과 추상의 경계에서 혼합된 기억의 풍경들을 전통적인 ‘그리기’ 방식을 통해 작업해왔다. 작가 스스로의 기억의 조각을 캔버스 위로 꺼내어 나열하고 기록하며 해소해 나가는 과정을 겹겹이 쌓인 레이어(Layer)를 통해 보여준다. 고전적인 풍경화의 형식이 아닌 작가의 기억을 바탕으로 캔버스 위에 재구성되고 혼합된 풍경들이다.

또한 구상과 추상, 실재와 부재, 기억과 상상 등 혼합된 경계의 모호함에서 오는 혼란을, 관람자가 각자의 경험에 비추어 자신만의 의미를 발견하고 해석하는 방식을 갖기를 권한다.

갤러리 측의 최신영 큐레이터는 “두 작가의 작품은 관객들마다의 기호와 인생관, 경험한 기억과 미래에 대한 신념에 의해 다양한 울림을 전하게 될 것이다” 라고 기대했다. 이번 『Blended landscape 혼합 풍경』 전시에서는 두 작가의 2018년 신작 총 25여점이 전시된다. 전시 오프닝 리셉션은 11월 15일 오후 6시에 열리며 인터와인(협찬사)의 World Wine Competition-Platinum메달을 수상한 시크릿 드 베리티코와인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전시는 무료관람으로 일요일과 월요일은 휴무이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광고배경
오피스텔 멀쩡한 유리창 박살..  책임은 누가
오피스텔 멀쩡한 유리창 박살.. '책임은 누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