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나·다군서 618명 선발 성신여자대학교는 2019학년도 정시모집에서 가군 445명, 나군 136명, 다군 37명 등 총 618명(정원내 일반학생전형)을 선발한다. 또..
[2019 정시 주요대 가이드] 성신여대 인문·자연계 수능 100%

- 가·나·다군서 618명 선발

▲ 윤진호 성신여대 입학처장

성신여자대학교는 2019학년도 정시모집에서 가군 445명, 나군 136명, 다군 37명 등 총 618명(정원내 일반학생전형)을 선발한다. 또 정원외 특별전형에서는 기회균형선발 전형(가/나군)으로 15명을 선발하며, 농·어촌학생, 특성화고교출신자, 특성화고 등을 졸업한 재직자 전형은 수시모집에서 해당 전형 미충원 인원이 발생하는 경우에만 선발하는데, 전체적으로는 정원내 일반학생 전형과 동일한 전형요소를 적용하지만 특성화고 등을 졸업한 재직자 전형은 수시모집과 같이 학생부(교과)전형으로 선발하므로 수험생의 주의가 필요하다.

인문·자연계열은 수능(100%)만을 반영하며, 예·체능계열은 학과에 따라 수능(30~60%)과 실기고사(40~70%)를 함께 반영한다.

전년도와 비교해 전형요소의 구성, 수능성적 반영방식, 모집단위별 수능 지정과목 반영비율 등 주요사항에 큰 변화는 없다. 다만 산업디자인과가 다군 모집으로 변경되면서 모집시기군이 확대됐고, 예체능계열 모집단위의 수능 지정영역에서 필수과목을 폐지하고 국어, 수학, 영어, 탐구 중 상위 3개 영역 선택(각 1/3)으로 변경함에 따라 예체능계열 수험생들에게 더 많은 기회가 제공될 것으로 예상된다.

수능 지정영역과 반영비율은 모집단위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으므로 반드시 모집요강을 확인해야 한다. 수능성적은 백분위 점수를 활용하며, 영어영역의 경우 등급에 따른 '백분위 환산점수'를 적용하는데, 기본적으로 인문·자연계열 모집단위는 수능 4개 영역 필수 반영, 지식서비스공과대학, 글로벌비즈니스학과, 예·체능 계열 모집단위는 상위 3개 영역 선택 반영 등으로 구분되고, 학과별로 수능 지정영역별 반영비율이 다르므로 수험생 본인의 수능성적에 따라 전략적으로 지원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 고등학교 이수계열과 관계없이 모집단위를 선택할 수 있는 교차지원을 허용하지만, 모집단위별 수능 지정영역은 반드시 응시해야 하며, 지정영역 미응시자는 불합격으로 처리되니 원서 작성 전 신중한 확인이 필요하다. 성신여대 입학처 홈페이지(http://ipsi.sungshin.ac.kr)의 전형 및 학과별 합격자 평균성적, 경쟁률, 충원현황 등 과거 입학전형 결과와 지원에 필요한 실질적인 정보를 모두 제공하므로 이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

▲ 성신여대 수정캠퍼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의미심장한 부산시의  김해신공항 광고 , 왜
의미심장한 부산시의 '김해신공항 광고', 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