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한 요양원에서 14년간 식물인간 상태인 여성 환자가 아이를 출산해 충격을 주고 있다. 경찰은 성폭행 피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진행하..
식물인간 출산, 세상에 이런 일이

▲ (사진=MBN)

미국의 한 요양원에서 14년간 식물인간 상태인 여성 환자가 아이를 출산해 충격을 주고 있다. 경찰은 성폭행 피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4일(현지시간) 미국 CBS 등에 따르면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한 의료센터에 입원 중이던 여성 환자가 지난달 29일 제왕절개로 아이를 출산했다.

직원들은 출산 직전까지 이 여성의 임신 사실을 몰랐다고 한다. 의료진들은 아기가 나오기 시작하자 급히 제왕절개 수술을 했다. 의식불명 환자가 출산을 했다는 점에서 성범죄가 의심되는 상황이다.

병원 측은 "의식이 없는 채로 누워있어 성폭행에 저항할 방법이 없었을 것"이라며 "자신의 임신 사실을 주위에 알릴 수도 없었다"고 덧붙였다.

이 환자는 물에 빠지는 사고를 당해 14년간 식물인간 상태로 병상에 누워있었다. 경찰은 환자가 성폭행을 당한 것으로 보고 주변인들을 대상으로 수사를 진행 중이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10년 만에 가면 벗는 분양가.. 주택시장 파장 예고
10년 만에 가면 벗는 분양가.. 주택시장 파장 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