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거운 변화 교육복지 실현

즐거운 변화 교육복지 실현

안성시 고1 신입생 무상교복 첫지원

안성시는 2019학년도 고등학교 신입생 1천7백37명에게 교복비를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시 예산(5억 2천110만원)으로 교복을 입는 학교에 입학하는 관내 거주 고교 신입생에게 1인당 30만원씩 학부모 신청계좌로 교복지원금을 지원받게 된다.

고교 신입생 교복지원금 신청은 3월부터 시작해 관내 학교를 다니는 학생은 학교를 통해 신청을 받아 중복지원 등의 확인절차를 거쳐 순차적으로 지급할 계획이다.또한 관외 고교를 다니는 관내 주소를 둔 학생은 4월부터 읍면동에서 접수를 받아 지급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2019학년도 중학교 신입생(관내 1천751명)을 위한 교복 구입비 (5억 2천530만원)는 안성시(25%), 경기도(25%), 경기도교육청(50%)이 함께 재원부담해 교복으로 무상 지원한다.

우석제 안성시장은 "처음 전면 확대 시행하는 중·고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이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위한 초석이 되어 '즐거운 변화 Best10 미래인재 육성'을 위해 앞으로도 부담없이 아이키우기 좋은 보육환경을 조성하고 지속적인 교육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황교안 단식에 쏟아지는 비판..  quot 日총리하고 싶나 quot
황교안 단식에 쏟아지는 비판.. "日총리하고 싶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