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김유현 영업부장 '그랜드 마스터' 등극

기아자동차는 누계판매 4000대를 달성한 김유현 부산 영도지점 영업부장을 '그랜드 마스터'로 임명하고 상패와 포상 차량 'K9'을 수여했다고 20일 밝혔다.

1993년 입사한 김 부장은 연 평균 150여대 이상의 우수한 판매 실적을 유지하며 25년 4개월 만에 누계판매 4000대를 달성했다.

그랜드 마스터는 기아차 판매지점에 근무하며 누계판매 4000대를 돌파한 우수 판매 직원에게 부여되며, 김 부장 이전까지 단 8명 만이 이름을 올렸을 정도로 달성하기 어려운 기록이다.

김유현 영업부장은 "초심을 잃지 않고 늘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일을 진행한 것이 그랜드 마스터가 될 수 있었던 이유"라며 "격려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리고 앞으로도 고객분들께 기아차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제네시스 G80, 인기 이유..  quot 패밀리카로 손색없네 quot
제네시스 G80, 인기 이유.. "패밀리카로 손색없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