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빨리 판매된 중고차 베스트 10은?

▲ 엠파크에서 가장 빨리 팔린 수입 중고차로 집계된 벤츠S클래스/엠파크

엠파크는 판매 회전율 분석 결과 올해 1분기 엠파크에서 가장 빠르게 판매된 차량은 한국지엠의 올 뉴 마티즈(국산차)와 벤츠 S클래스모델(수입차)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25일 밝혔다.

엠파크에 따르면 판매 회전율은 중고차가 매매단지에 들어온 뒤 팔리기까지 걸리는 기간으로 회전율이 빠를수록 해당 차량에 대한 인기가 높다는 의미다. 차주 입장에서는 그만큼 본인의 차를 비싸게 팔 수 있는 가능성도 높아지는 셈이다.

엠파크의 올해 1분기 판매 회전율 데이터를 자세히 살펴보면 국산차의 경우 올 뉴 마티즈가 30.2일로 1위를 기록했으며 뒤를 이어 소나타 뉴라이즈(33.8일)와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아반떼 HD(이상 36.5일)가 빠른 회전율을 보였다. 또한 좋은 가성비로 고객들로부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경차와 준중형 세단들이 10위권 안에 이름을 올렸다.

수입차는 벤츠의 S클래스 모델이 24.2일로 1위를 기록했다. 랜드로버의 레인지로버 이보크(27.1일)와 포드 익스플로러(30.5일)가 2, 3위에 올랐는데, 2위와 3위를 비롯해서 레니게이드와 체로키 모델까지 SUV 차량들이 수입차 10위권 내에 들었다.

한편 국산차와 수입차 공통적으로 신차 시장에 출시된 지 오래되지 않은 비교적 신모델 차량들이 10위권 내에 다수 포진됐다. 국산차의 경우 소나타 뉴라이즈(2017년), 그랜저 IG(2016년), 올뉴 K7(2016년)이 수입차는 벤츠 S클래스(2016년), 벤츠 C클래스(2016년)가 이에 해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출시된 차량일수록 중고차도 차량 컨디션이 좋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중고차 시장에서 인기가 있는 것으로 예측됐다.

엠파크 단지운영팀 김기탁 팀장은 "중고차 시장에서 일반적으로 한 달 이내로 빨리 판매되는 인기 차종은 소비자의 선호도가 높은 만큼 허위 매물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더욱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며 "엠파크는 국내 최대 규모 중고차 매매단지로서 허위 매물 차단입출고 시스템, 단지 자체 보안요원 순찰을 통한 소비자 피해 예방, 고객 불만발생 시 고객지원팀의 중재 활동 등에 이르기까지 소비자들이 믿고 중고차를 쇼핑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지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제네시스 G80, 인기 이유..  quot 패밀리카로 손색없네 quot
제네시스 G80, 인기 이유.. "패밀리카로 손색없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