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건 8kg 증량, 배역 위해 운동으로 '달라진 몸'

▲ 사진 = tvN '아스달 연대기' 방송화면 캡처

배우 장동건이 화제다.

배우 장동건이 새 드라마를 위해 8kg을 증량했다.

장동건은 tvN '아스달 연대기'에서 새녘족의 족장, 아스달 부족 연맹장신 산웅(김의성 분)의 아들이자 천재적인 전략가인 대칸부대 수장 타곤 역을 맡았다.

장동건은 "아스달 최고 전사이며 리더인 타곤의 외형을 만들기 위해 운동으로 8kg 정도 몸을 키웠다"고 감량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이어 그는 "차츰 권력자로 성장해가는 타곤의 상황에 맞게 대사톤도 바꿔나갔다"라며 연기에 중점을 둔 부분에 대해 전했다.

한편, 극중 타곤은 10대의 어린 나이에 대전쟁을 승리로 이끈 데 이어 반란을 일으킨 변방의 부족까지 정리하면서 영웅으로 추앙받게 된 인물. 자신의 부족을 살리고자 아스달로 온 은섬(송중기 분)과 숙명의 맞대결을 펼치게 된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중국산 TV 가파른 성장세.. 삼성·LG 걱정없는 이유
중국산 TV 가파른 성장세.. 삼성·LG 걱정없는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