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여성인력 육성 위해 양성평등교육진흥원과 '맞손'

▲ 23일 경기 안산 중소벤처기업연수원에서 열린 '중소벤처기업 여성인력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에서 나윤경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원장(왼쪽 네번째), 김성환 중소벤처기업연수원 원장(왼쪽 다섯번째)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 여성인력 육성을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중진공은 23일 경기 안산 중소벤처기업연수원에서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과 '중소벤처기업 여성인력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중소벤처기업 여성리더 교육과정 개발·운영 ▲중소벤처기업 재직자 성인지력 향상을 위한 교육과 교류 협력 ▲전문강사, 교육노하우 공유 ▲교육시설 등 인프라 활용 ▲온·오프라인 교육 연계 등을 적극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협약으로 양 기관은 여성리더 양성 기회가 부족한 중소벤처기업에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통해 여성의 사회적 진출 확대, 성별 다양성 제고 등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이들 기관은 이날 중소벤처기업 여성중간관리자 40여명을 대상으로 역량강화 교육을 무료로 진행했다. 중소벤처기업연수원의 여성관리자 교육은 오는 6월20일, 9월26일, 11월29일에도 예정돼 있다.

김성환 중소벤처기업연수원장은 "우리나라 여성 관리직 비율은 12.5%로 OECD 평균인 31.9%에 크게 못 미치고 있는 상황"이라며 "앞으로 중소벤처기업의 양성 평등 문화 조성과 여성인재 육성 관련 교육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윤경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장은 "국내 기업의 성별 균형 성장, 성인지력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기관과 협업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중소벤처기업 조직문화에 맞는 맥락적 교육으로 성평등 가치 공유 및 확산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YG의 회계 처리, 대규모 손실  부메랑  되나
YG의 회계 처리, 대규모 손실 '부메랑' 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