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신문 6월 5일자 한 줄 뉴스

▲ 올해 1분기 경제성장률이 전분기 대비 -0.4%로 수정됐다. 속보치보다 0.1%포인트(p) 하향 조정된 것이다. 한국은행이 4일 발표한 '2019년 1분기 국민소득(잠정)'에 따르면 올해 1분기 국내총생산(GDP)은 455조810억원(계절조정계열)으로 집계됐다. 실질 GDP의 전기대비 증가율은 -0.4%를 기록했다. 지난 4월 발표한 속보치(-0.3%)보다 0.1%p 낮아졌다. 전년동기대비 증가율은 1.7%다. 사진은 이날 오후 임대 안내문이 붙어있는 서울 중구 명동의 한 건물. /연합뉴스

▲서울 시민 10명 중 8명은 '민간 건물에서도 적정 실내온도를 준수해야 한다'는 의견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수능을 가늠할 수 있는 한국교육과정평가원 출제 6월 모의고사가 4일 전국에서 치러진 가운데 지난해 특히 어려웠던 국어영역은 전년보다는 쉽게, 수학영역은 중위권 수험생들 위주로 까다롭게 출제된 것으로 추정됐다.

▲내년이면 서울의 대중교통 어디에서나 무료로 와이파이를 쓸 수 있다.

▲삼성바이오에피스가 글로벌 매출1위 의약품 '휴미라' 바이오시밀러 경쟁에서 지속 순항하고 있다.

▲민자역사 중 알짜로 손꼽히는 서울 영등포역 롯데백화점 자리를 두고 롯데·신세계·AK플라자가 맞붙는다.

▲유통업계가 한정판 '굿즈(Goods)'를 단독 판매하며 '2030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액상형 전자담배 '쥴'과 '릴 베이퍼'가 출시되면서 담뱃세 과세를 둘러싼 형평성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올 여름 트렌드 컬러로 네온(Neon), 이른바 형광이 주목 받으면서 의류부터 신발까지 다양한 제품이 출시되고 있다.

▲ '배달앱' 이용 소상공인들은 수수료가 큰 부담이지만 가게 매출에 상당한 도움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SUV 명가' 쌍용자동차가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티볼리의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을 출시하고 소형 SUV 1위 굳히기에 들어간다.

▲ 신규 저비용항공사(LCC) 에어프레미아가 김세영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홍보담당 상무를 영입하고 각자 대표 체제를 출범한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4일 "'혁신아이콘기업'을 지정해 최대 70억원의 성장자금을 공급하겠다"고 약속했다.

▲신한은행이 기존 대리급 이하 여성 직원들만 입던 유니폼을 폐지키로 했다. 은행권에서는 KB국민은행이 가장 먼저 유니폼을 없앤 가운데 신한은행도 복장 자율화에 나서면서 유니폼 폐지 분위기가 확산될 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대림산업은 오는 7일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전포동에서 전포1-1구역 재개발 사업인 'e편한세상 시민공원'을 분양한다고 4일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싱크탱크' 민주연구원이 오는 8월까지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경영연구소와 정책협약을 맺을 예정이다.

▲ 20대 국회가 올해 들어 사실상 잠든 국면에 빠지자 여야 대선 잠룡이 곳곳에서 기지개를 켜고 있다.

▲정경두 국방부장관과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은 4일 과학기술 현장을 방문해, 국방-과학기술 연구기관의 협력강화 방안을 모색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큰놈이 온다  토종 모하비 VS 아메리칸 트래버스
'큰놈이 온다' 토종 모하비 VS 아메리칸 트래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