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병두 의원 "시니어 금융소비자 위한 포용금융 필요"… 정책간담회 실시

국회 정무위원회 위원장 민병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3일 "시니어 금융소비자를 위한 포용금융정책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민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디지털 금융시대의 시니어 금융소비자를 위한 정책간담회'를 개최하고 이같이 알렸다.

이번 간담회는 시니어 금융소비자가 쉽게 겪을 수 있는 착오송금 피해 등 급변하는 금융환경에서의 소외와 어려움을 방지하기 위해 마련했다. 현실적 포용금융정책 개발을 목적으로 실시했다.

민 위원장은 "시니어 금융소비자 증가가 불가피한 현실에서 실효성 있는 정책의 부재는 금융양극화를 가속시킨다"며 "간담회를 통해 각 권역별 금융기관이 시니어 금융소비자 맞춤 정책의 적극적 대안을 제시해 포용금융을 실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간담회에는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등 12개 금융기관이 참석했다. 각 기관은 이 자리에서 ▲고령 금융소비자 보호 강화 방안(금융연구원) ▲금융투자 분야에서 디지털 채널의 활용(자본시장연구원) ▲주요 보험소비자 보호 이슈(보험연구원) 등을 주제로 현안 발표를 진행했다. 참석기관은 이에 대한 디지털 금융서비스 접근성 강화 방안을 모색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軍, 벤츠를 경운기로 베끼지 말자
軍, 벤츠를 경운기로 베끼지 말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