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 트래블] '엑스포2020', 2020년 10월 개최되는 '2020 두바이 엑스포'한국 첫 소개

▲ 2020 두바이 엑스포 모빌리티 파빌리온 조감도/'2020 두바이 엑스포'제공

'엑스포2020'은 지난 30일 서울 중구 조선호텔에서 '2020 두바이 엑스포 미디어 브리핑'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오는 2020년 10월 20일부터 2021년 4월 10일까지 두바이에서 개최되는 월드 엑스포에 대한 전반적인 설명과 항공사, 여행사 및 미디어의 관심을 독려하기 위한 것으로, 이날 2020 두바이 엑스포 담당자인 수마티 라마나탄(Sumathi Ramanathan) 데스티네이션 마케팅 디렉터가 방문해 '2020 두바이 엑스포'에 대한 소개시간도 함께 가졌다.

월드 엑스포는 세계에서 가장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대규모 국제전시회로 1851년부터 세계의 여러 나라가 모여 각국이 성취한 최신 혁신 기술, 발명품 등을 소개하는 자리다.

최고의 디자인, 건축, 문화, 최첨단 기술 등이 전시되며 기차, 텔레비전, 엑스레이, 축음기는 물론 케첩까지 월드 엑스포를 통해 세계에 처음으로 선보였다. 매 5년마다 개최되는 월드 엑스포는 오는 2020년, 중동, 아프리카 및 남아시아 지역 최초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개최된다.

2020 두바이 엑스포의 메인 테마는 '마음의 연결, 미래의 창조(Connecting Minds, Creating the Future)'그리고 세 개의 서브테마는 '기회(Opportunity), 이동성(Mobility),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이다.

또한, '2020 두바이 엑스포'는 축구장 약 400개 규모의 전체면적 4.38 제곱킬로미터에 달하는 엑스포 부지에서 펼쳐지며, 현재까지 192개 국가가 참여해 각국의 혁신 기술, 솔루션, 전시 등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방문객들은 2020 두바이 엑스포 기간동안 매일 열리는 60개의 라이브 이벤트와 200여개의 F&B(식음료) 미식경험도 즐길 수 있다.

▲ 데스티네이션 마케팅 디렉터 수마티 라마나탄./'2020 두바이 엑스포'제공.

2020 두바이 엑스포 수마티 라마나탄 데스티네이션 마케팅 디렉터는 "한국에서 처음으로 마련된 이번 미디어 브리핑을 통해 2020 두바이 엑스포에 대해 소개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특히 이번 엑스포에서는 약 6개월간 총 방문객 수 2500만명을 달성할 것으로 기대하며, 월드 엑스포 역사상 최초로 방문객의 70%는 해외 방문객으로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월드 엑스포 최초로 모든 참여국이 각국의 개별 파빌리온을 선보일 예정이라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만큼 철저한 준비가 이뤄지고 있으며, 앞으로 2020 두바이 엑스포에 대한 다양한 소식도 지속적으로 공유할 예정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조국 대란 에 靑, 관련 청원도 결국  비공개  조치
'조국 대란'에 靑, 관련 청원도 결국 '비공개' 조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