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에 태극기 휘날릴까"… 성인남녀 4명 중 3명

"광복절에 태극기 휘날릴까"… 성인남녀 4명 중 3명

일부는 "SNS 프로필에 태극기 달 것"

인크루트·알바몬, 회원 1041명 설문조사

▲ 제74주년 광복절을 사흘 앞둔 12일 오전 대구 북구 읍내동 칠곡한양공작아파트에서 열린 '광복절 태극기 달기 캠페인'에 동참한 아파트 주민이 태극기를 흔들고 있다. /뉴시스

▲ 성인남녀 77%는 광복절에 태극기를 게양하겠다고 답했다. /인크루트·알바콜

성인남녀 4명 중 3명은 15일 광복절에 태극기 게양 의사가 있었다. 일부는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태극기를 다는 것으로 대체하겠다고 했다.

14일 인크루트와 알바콜이 성인남녀 104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77%는 태극기를 달겠다고 했다. 연령별로는 △'30代'(72%) △'40代'(77%) △'50代'(84%)로 연령이 높아질수록 태극기 게양 계획도 높았다.

게양계획이 없는 이유에 대해 게양의사는 있으나 △'태극기가 없어서'(57%), △'게양대가 없어서'(32%)라는 의견이 많았다. △'게양의사가 없다'(9%)는 답변도 10명 중 1명 가까이 됐다.

기타 답변 중에서는 '인스타(SNS)에 달 것'이라는 답변도 있어 눈길을 끈다. 직접 달지 않고 SNS 프로필을 태극기로 바꾸거나 태극기 사진을 게시해 태극기 게양을 대체할 계획으로 달라진 태극기 게양 방식으로 자리잡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휴일인 광복절 계획에 대해서는 절반 이상은 △'휴식'(30%) 또는 △'특별한 계획 없음'(23%)을 꼽았고, 이외에는 △'출근'(11%) △'근교 나들이'(10%) △'구직준비', '징검다리 휴가 예정'(각 9%) △'광복절 행사지, 문화유적 방문'(6%) 등이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전혜빈 결혼.. 근황 속 여전한 꽃미모
전혜빈 결혼.. 근황 속 여전한 꽃미모
 VIP  표예진 나이는  전직 승무원 출신
'VIP' 표예진 나이는? 전직 승무원 출신
클라라, 매혹적 자태 남다른 볼륨감 눈길
클라라, 매혹적 자태+남다른 볼륨감 눈길
 타짜3  최유화, 몸매 끝판왕
'타짜3' 최유화, 몸매 끝판왕
중소기업 주 52시간 계도기간1년 시행 연기
중소기업 주 52시간 계도기간1년 시행 연기
페이스북버튼이미지
트위터버튼이미지
네이버포스트버튼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