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시각장애인 점자도서 1150부 제작·기부

▲ 캠코 서울동부지역본부가 광복절을 맞아 제작·보급한 시각장애인 점자도서. /캠코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서울동부지역본부는 광복절을 맞아 캠코 임직원과 가족이 직접 참여해 제작한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도서 총 1150부를 보급하고 제작비용 1000만원을 기부했다고 14일 밝혔다.

점자도서 제작 및 기부는 지난 6년간 캠코 임직원들이 목소리 기부를 통해 만든 시각장애인 오디오북에 이어 추진한 사회공헌활동이다.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선정한 3·1운동 관련 및 경제·금융 분야 도서를 점자도서로 제작해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서울특별시립노원시각장애인복지관을 통해 기부·보급한다.

이번에 제작한 점자도서는 스트레스 테스트, 만세열전, 제국에서 민국으로 가는 길, 명견만리, 부의 감각, 머니패턴 등 총 6종 23권으로 캠코가 직접 선정했다.

시각장애인 복지관과 점자도서관 등 총 50여개 기관에 무료 보급할 예정이다.

캠코 관계자는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기고 시각장애인의 경제·금융 정보에 대한 관심 확대와 정보 접근성을 높여 독서 문화 확산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조국 대란 에 靑, 관련 청원도 결국  비공개  조치
'조국 대란'에 靑, 관련 청원도 결국 '비공개' 조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