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5당, 광복 74주년 뜻 기려… '건국절' 논란은 여전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지난 3월 1일 오전 서울 광화문에서 열린 제100주년 3.1절 기념식에서 만나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야 5당 지도부는 15일 해방 74주년을 맞아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광복의 뜻을 기렸다.

이해찬(더불어민주당)·황교안(자유한국당)·손학규(바른미래당)·정동영(민주평화당)·심상정(정의당) 대표는 이날 오전 10시 겨레의 집에서 열리는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에 참석했다. 이곳에서 경축식 행사를 하는 것은 노무현 대통령 재임 시절인 2004년 이후 15년 만이다.

여야는 이날 행사 후 최근 발생한 일본 경제보복에 대해 일제히 비판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보수권을 중심으로 '건국절' 논란은 여전하다. 한국당 이종명 의원은 지난 13일 '광복절 제자리를 찾자' 토론회에서 "광복절은 일제의 압제에서 해방된 날이면서 대한민국 정부가 최초로 수립된 건국기념일"이라고 말한 바 있다. 대한민국 정부 수립은 1919년 3·1 운동 직후 구성한 임시정부가 정설이다. 하지만 일부 보수진영에선 1948년 8월 15일을 정부 수립일로 본다.

하지만 헌법 전문은 "우리 대한국민은 3·1 운동으로 건립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법통과 불의에 항거한 4·19 민주이념을 계승하고"라고 기록한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전혜빈 결혼.. 근황 속 여전한 꽃미모
전혜빈 결혼.. 근황 속 여전한 꽃미모
 VIP  표예진 나이는  전직 승무원 출신
'VIP' 표예진 나이는? 전직 승무원 출신
클라라, 매혹적 자태 남다른 볼륨감 눈길
클라라, 매혹적 자태+남다른 볼륨감 눈길
 타짜3  최유화, 몸매 끝판왕
'타짜3' 최유화, 몸매 끝판왕
 장사 잘 했는데..  노른자 공장 접어야하는 삼표
'장사 잘 했는데..' 노른자 공장 접어야하는 삼표
페이스북버튼이미지
트위터버튼이미지
네이버포스트버튼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