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8K 올레드, 해외서도 호평 잇따라

▲ LG시그니처 올레드 8K TV. /LG전자

8K 올레드 TV가 해외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 ICDM 8K 규격 지지 목소리도 이어졌다.

LG전자는 최근 해외 주요매체에서 'LG 시그니처 올레드 8K'에 대한 극찬이 이어지고 있다고 9일 밝혔다.

LG전자는 지난 7월 국내에 이어 9월에는 유럽과 북미 등 시장에 8K 올레드 제품을 출시한 바 있다.

LG전자는 출시에 발맞춰 미국과 영국 등 주요국가에서 '리얼8K' 체험 행사를 통해 현지 매체에 올레드 8K 우수성을 소개했다.

미국 IT 매체 '에이치디 구루'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8K'에 대해 "5점 만점에 5점을 줄 정도로 인상적인 제품일 뿐 아니라, HDMI 2.1, 8K 영상 재생을 위한 업그레이더 등도 지원하는 등 지금까지 본 최고의 TV"라고 소개했다.

미국 IT 매체 '톰스가이드'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는 지구상 최고 TV"라며 "세밀하게 표현되는 영상이 매우 사실적이어서 만져보고 싶을 정도"라고 설명했다. TV와 함께 제공하는 업그레이더에 대해서도 최신 8K 영상재생 규격을 지원하는 점도 강점으로 소개했다.

프랑스 '레뉴메리끄' 역시 "현존 최고의 8K TV"라며 5점 만점에 5점을 부여했다. "8K 영상재생 기능을 지원하는 '업그레이더'를 별도로 제공해 사용자 입장에서 확실한 장점이 될 것"이라고도 강조했다.

8K 표준 논란을 지지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LG전자는 최근 ICDM 기준 8K 해상도 규격을 지적하며, 올레드 8K 만이 기준을 넘는 제품이라고 강조해왔다.

미국 IT매체 '디지털트렌드'는 "발전하고 있는 TV 기술은 소비자의 구매와 시청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부분이기 때문에, 8K 해상도에 관한 논의는 가치가 있다"며 "CTA가 ICDM의 표준에 근거한 '8K UHD' 로고 프로그램을 발표한 만큼 미국 등 세계 표준 관련 기관들이 이를 지지한다면 무시할 수 없을 것"이라고 평가하고 5점 만점에 5점을 줬다.

영국의 디스플레이 전문 매체 '디스플레이 데일리'도 "CTA가 최근 발표한 8K TV 필요 사양을 보면, 8K 해상도라고 주장하기 위해서는 ICDM 표준이 필수라고 확인해줬다"고 후기를 남겼다.

LG전자 HE연구소장 남호준 전무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는 차원이 다른 8K해상도를 선사하는 현존 최고 TV"라며 "압도적 화질의 올레드 TV로 초고해상도 TV 시장도 지속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박원순  quot 채용비리 아냐 quot .. 성골·진골·6두품 없앤 것
박원순 "채용비리 아냐".. 성골·진골·6두품 없앤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