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주 주문금액 "미쳤다, 2200만원"

▲ 사진= 이국주 SNS

개그우먼 이국주가 배달앱 총 주문금액을 공개해 화제다.

이국주는 지난달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쳤다. 오백 정도 생각했는데.... 이천이백"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국주가 한 배달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한 2200만 원이 넘는 총 주문금액과 함께 어이없다는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국주는 이어 "문제는 이 어플 말고도 다른 결제도 많다는 거"라며 "내가 살찐 이유"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황교안 단식에 쏟아지는 비판..  quot 日총리하고 싶나 quot
황교안 단식에 쏟아지는 비판.. "日총리하고 싶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