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현 신부공개.. "어여쁜 짝 만났다"

▲ 사진= MBN '알토란' 방송화면 캡처

배우 겸 방송인 김승현이 예비신부인 장정윤 작가의 얼굴을 최초 공개했다.

김승현은 지난 1일 방송된 MBN '알토란'에서 "2019년에 가장 잘한 일은 '알토란'에 출연한 것이 아닐까 싶다. '알토란'에서 어여쁜 짝을 만나서 올 연말은 따뜻하게 보내고 있다"며 "시청자 사랑에 보답하고자 더욱 열심히, 잘 살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김승현과 장 작가가 함께 찍은 사진이 공개되기도 했다. 두 사람은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보며 달달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김승현은 '알토란'을 통해 장정윤 작가와 연인 사이로 발전, 내년 1월 결혼식을 올린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빚은 늘고 쓸 돈은 많고…정부, 경제 역성장 중 복지 펑펑
빚은 늘고 쓸 돈은 많고…정부, 경제 역성장 중 복지 펑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