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첸 결혼·임신 겹경사.. 신부는 비연예인

▲ 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엑소의 멤버 첸(본명 김종대, 28)이 결혼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13일) "첸이 소중한 인연을 만나 결혼을 하게 됐다"며 "신부는 비연예인으로, 결혼식은 양가 가족들만 참석해 경건하게 치를 계획"이라고 밝혔다.

비연예인인 예비신부를 비롯 가족들 의사에 따라 결혼식과 결혼과 관련된 모든 사항은 비공개로 진행된다고 덧붙였다.

첸 역시 공식 팬클럽 커뮤니티에 자필 편지를 게재하며 팬들에게 직접 "저에게는 평생을 함께 하고 싶은 여자친구가 있다"고 알렸다.

첸은 "함께 해온 멤버들과 회사, 특히 저를 자랑스럽게 여겨주시는 팬 여러분들이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놀라시지 않도록 조금이나마 일찍 소식을 전하고 싶어, 회사와도 소통하고 멤버들과도 상의를 하고 있었다"며 "그러던 중 저에게 축복이 찾아오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회사, 멤버들과 상의해 계획했던 부분들을 할 수 없는 상황이 되어버렸기에 저도 많이 당황스럽기도 했지만 이 축복에 더욱 힘을 내게 됐다"며 "이런 소식을 듣고 진심으로 축하해준 멤버들에게 너무 고맙고 부족한 저에게 과분한 사랑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도 깊이 감사하다. 변함없이 제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반도체 업계  보너스 의 계절..  초과이익성과금 은
반도체 업계 '보너스'의 계절.. '초과이익성과금'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