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화, '제27회 꿈씨음악회' 후원…1천만원 기부

▲ 고양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협연하는 신수영(바이올린) 연주자/일화

일화는 자원봉사 애원이 주최한 설립자 탄생 100주년 기념 '제27회 꿈씨음악회'에 후원사로 참여해 1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14일 밝혔다.

꿈씨음악회는 2005년부터 재능과 열정 있는 장애 및 비장애 청소년들이 함께 만드는 연주회로 이들이 향후 전문연주자로 성장하고 한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자립을 돕기 위해 기획된 문화예술프로그램이다.

행사가 열린 롯데콘서트홀에는 연주자 가족 및 다문화, 청소년오케스트라, 후원자 및 자원봉사자 등 약 1000명의 관객이 참석했다.

이날 고양필하모닉오케스트라도 협연자로 참여했다. 또 척추옆굽음증(척추측만) 치료 사전검사차 한국 방문 중인 사카라 은주 엘리자벳(25, 이하 엘리자벳)이 아버지와 함께 공연장을 찾아 눈길을 끌기도 했다. 아프리카 잠비아 출신인 그녀는 지난해부터 애원과 HJ매그놀리아글로벌의료재단이 함께 진행 중인 '2020 해외봉사활동 의료지원' 수혜자로 선정돼 척추 장애 치료를 받고 있다.

정창주 일화 대표이사는 "장애를 딛고 훌륭한 연주를 보여준 꿈씨연주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며 "일화는 앞으로도 꿈이 있지만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 분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일이 있다면 후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
31번 환자, 대구서 교회·병원 다녀가…서울도 방문
31번 환자, 대구서 교회·병원 다녀가…서울도 방문
페이스북버튼이미지
트위터버튼이미지
네이버포스트버튼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