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물류/항공

대한항공 전직임원회 "아시아나 인수 결정 '환영'…주주연합, 훼방 중단해야"

대한항공 항공기.

대한항공 전직임원회가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결정을 찬성한다며 지지하고 나섰다.

 

대한항공 전직임원회는 19일 이같은 입장문을 내고 "이번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결정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글로벌 항공업계의 경쟁 심화와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전 세계 항공사는 존폐의 기로에 서 있다. 지금의 이 시기를 오히려 항공업 구조 재편의 골든타임으로 삼아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아시아나 인수 관련 "현재와 같은 양대 항공사 존속 대비 공적자금의 투입 규모를 최소화해 국민의 부담도 경감시킬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산은은 건전경영 감시를 위해 다양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고, 그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예정인 바 이를 통해 회사는 더욱 건강한 체질을 갖추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수송보국' 창업이념을 바탕으로 아시아나 인수에 뜻을 함께한 한진그룹 조원태 회장의 용기 있는 결단에 지지와 신뢰를 보낸다"며 아시아나 인수에 반대를 표명한 주주연합에 대해 "산은과 한진그룹이 국가 항공산업의 존속 및 발전이라는 대승적 차원에서 숙의하고 결정한 이번 인수를 폄훼하고 훼방하려는 일체의 시도를 중단할 것을 대한민국 항공산업의 원로로서 강력히 요청한다"고 비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