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사회일반

메트로신문 2월 7일자 한줄뉴스

정경두 국방부 장관(오른쪽)이 5일(현지시간) 인도 러크나우시에 위치한 우타르프라데시주 총리실을 방문해 요기 아디탸나(Yogi Adityanath) 주총리와 면담하고 있다. 사진=국방부



▲대학 석박사과정생 등 학문후속세대 지원을 위한 정부 사업 예산이 크게 증액됐다. 연간 1만9000여명을 대상으로 4080억 원, 7년간 2조8560억원이 투입된다.

▲서울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 대학로 소극장 131곳과 박물관, 공연장 등 시가 운영하는 문화시설 71곳의 방역소독을 매주 1회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정경두 국방장관이 인도와의 방산협력에 적극 나서면서, 인도 방위산업 특별지역에 진출해 한국 방산업체가 세금 감면 등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올해 대기업 대졸 신입사원 초임 연봉은 평균 3958만원으로 집계됐다.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연봉 차이는 더 벌어졌다.

▲잠실한강공원 수영장이 자연 친화형 물놀이장으로 변신한다.

▲신한금융그룹이 2년 연속 KB금융그룹을 제치고 '리딩뱅크' 자리를 지켰다.

▲하나금융투자의 증자로 자기자본 4조원대 증권사는 7개로 늘어날 전망이다.

▲올해 대전광역시를 포함한 충청권에서 3만6000여가구가 공급된다.

▲지난해 1차 조사단 발표 이후 논란이 지속됐던 ESS화재 원인이 결국 '배터리 결함'으로 판명났다. 6일 업계에 따르면 ESS화재 2차조사위원회는 이날 지난해 발생했던 ESS(에너지저장장치) 화재 원인에 대해 최종 발표했다. 2차 조사위는 지난해 8월 이후 발생한 ESS화재 5건 가운데 4건에서 배터리 결함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그룹이 중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부품 협력사들을 위해 대규모 긴급 자금 지원에 나선다. 또 부품 협력사의 중국 공장 방역 강화를 통해 현지 임직원 안전을 확보하고, 공장 조기 생산 재개 방안을 모색한다. 이는 국내 중소 부품 협력사들의 경영 어려움을 해소하고 국내 자동차 산업 생태계 전반의 경영 안정화를 위해서는 원활한 국내 부품 공급이 필수적이기 때문이다.

▲국내 산업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사태에서 좀처럼 헤어나지 못하는 모습이다. 6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동차는 7일부터 모든 생산 공장을 멈추기로 했다. 이미 울산 5공장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생산을 멈추고 있다. 쌍용자동차는 이미 이번주까지 잠정적으로 공장을 멈춰 세운 상태다. 르노삼성자동차 역시 다음주부터 공장을 세워야할 처지에 놓였다.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연구개발(R&D)에 올해 약 10억원을 투입한다고 6일 밝혔다.

▲중앙방역대책본부가 7일 부터 중국 입국자가 아니더라도 의사 소견에 따라 의심되는 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받을 수 있게 확대한다고 6일 밝혔다.

▲GS홈쇼핑이 직원 중 한 명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신종 코로나) 확진자로 판정되자 6일부터 생방송을 중단했으며 본사 사옥도 폐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