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문화종합

남태현 우려, 울고 무릎 꿇고 약 복용까지.. "너무 무섭다"

사진= 남태현 SNS



사우스클럽 남태현이 라이브 도중 불안한 모습으로 팬들에게 걱정을 안겼다.

남태현은 지난 11일 SNS 라이브로 팬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남태현은 "내 음악 좀 좋아해 주세요. 열심히 만들고 있는데 마음이 아프다. 죄송하다"며 "사우스클럽이 잘 안 되고 있는데 회사는 이게 우리 잘못이라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남태현은 방송 도중 약을 먹는가 하면, 총을 찾는 돌발 행동으로 팬들의 우려를 자아냈다.

앞서 10일에도 남태현은 SNS 라이브를 진행, 위너 팬들에게 무릎을 꿇고 사과하기도 했다. 그는 "위너라는 그룹에서 나오고 잘 안된 거 맞다. 참지 못하고 몰상식하게 나온 것에 대해 처음으로 죄송하다고 말한다"며 "나 너무 미워하지 말아 달라. 나 하루하루 너무 무섭다"고 호소했다.

지난 2014년 그룹 위너를 통해 데뷔한 남태현은 2016년 심리적 건강 문제로 위너를 탈퇴했다. 이후 2017년 밴드 사우스클럽으로 활동 중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