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건설/부동산>시세

서울 강서구 아파트 가격, 노원 제치고 1위 등극

전국 아파트 매매 및 전세가격지수 변동률/한국부동산원

서울 강서구 아파트 가격이 노원구를 제치고 가장 큰 상승폭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한국부동산원이 전국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 6일 기준 매매가격은 0.30%, 전세가격은 0.20% 상승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주 대비 상승폭이 0.31%에서 0.30%로 축소됐지만 수도권(0.40%→0.40%) 및 서울(0.21%→0.21%)은 상승폭을 유지했다. 기준금리 추가 인상 우려 등으로 거래활동은 소폭 감소했으나, 지역별 인기단지의 신고가 거래와 전세가격 상승, 매물부족 영향 등으로 상승세가 지속됐다.

 

자치구별로 살펴보면 강서구가 마곡지구 신축 아파트와 방화, 염창, 등촌동 구축 단지 위주로 0.30% 오르며 0.27% 상승한 노원구를 제치고 1위로 올라섰다.

 

송파구(0.27%)는 신천·잠실동 재건축 등 인기단지, 강남구(0.26%)는 도곡·개포동 인기단지, 서초구(0.25%)는 잠원·서초동 일대 재건축 위주로 올랐으며 용산구(0.23%)는 원효로·용문·이촌동 주요 단지, 강동구(0.21%)는 명일·고덕동 등 주요 단지와 길·천호동 구축 위주로 상승했다. 마포구(0.20%)는 신공덕·신수동 일대 구축 위주로 올랐다.

 

전국 주간 아파트 전세가격은 0.20%로 지난주 상승폭을 유지했다. 수도권(0.25%→0.25%) 및 서울(0.17%→0.17%)은 상승폭 유지했다. 매물부족 현상 지속되는 가운데, 정비사업 이주수요 영향 있는 지역이나 중저가 위주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자치구별로는 노원구(0.24%)는 상계·중계동 중저가 단지, 중구(0.18%)는 교통여건 양호한 만리·중림동 중소형 단지, 마포구(0.18%)는 정주여건 양호한 역세권, 도봉구(0.17%)는 도봉·쌍문동 구축 위주로 상승했다.

 

강남권은 강동구(0.20%)가 암사·길동, 송파구(0.17%)는 잠실동 주요 단지와 문정동 구축, 강남구(0.17%)는 정비사업 이주수요 영향 있는 대치·압구정동, 서초구(0.13%)는 정비사업 이주수요 영향 있는 방배·서초동 위주로 상승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