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정치>국회/정당

"윤석열 지지 철회" 20대 청년들, "이재명 당선에 최선"

윤석열 후보 20대 청년 지지자 모임 '팀 공정의 목소리' 지지철회 선언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지지선언을 했던 '팀 공정의 목소리'가 윤 후보의 지지를 철회하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당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태홍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지지하는 국민의힘 20대 당원 및 적극 지지자 등 삼십여명으로 구성된 '팀 공정의 목소리(팀 공정)'는 윤 후보에 대한 지지를 철회하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당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장경태 민주당 선대위 정당혁신추진위원장과 팀 공정은 1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윤 후보의 청년과의 불통을 지적하며 이같이 밝혔다.

 

팀 공정 안승진 대표는 "국민의힘과 윤 후보, 그리고 윤 후보 선대위는 변화를 갈망해 모여든 청년들의 목소리는 외면한 채, 사익을 추구하고 각자가 가져갈 전리품을 챙기는 것에만 혈안"이라며 "윤석열 선대위는 이준석 대표의 지위도 부정하고 패싱으로 일관해 이 대표 스스로 당무를 거부하게 만드는 등 청년 세대에 대한 불통 행위는 가히 최고조에 이르렀다"고 비판했다.

 

안 대표는 "저는 대한민국의 모든 젊은 세대를 대변하지는 못하며 대표하지도 못한다"며 "감히 단언하지만 대한민국의 젊은이들에게는 말할 기회가 필요하다. 청년들은 자신의 고통과 사연을 절절하게 소리치고 싶어도 용기를 내 목소리를 낼 기회조차도 못 얻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윤 후보가 경선 승리한 바로 다음 날 '청년의 미래가 없다면, 대한민국의 미래가 없다'고 말했다"며 "작금의 사태가 윤 후보가 청년에게 제시하고 싶은 미래인가, 공정이자 상식인가, 이것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대우하는 옳은 방법인가"라고 말했다.

 

안 대표는 그러면서 "이 자리를 통해 저와 팀원들은 국민의힘의 윤 후보의 곁을 떠날 것임을 선언한다"며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를 지지할 것임을 선언하다. 이곳에는 우리의 이야기를 들어주겠다는 대통령 후보가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안 대표를 비롯한 팀 공정은 기자회견 직후 기자들과 만나 '이 후보 지지를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 "저희는 목소리를 낼 수 있다는 것에 주안점을 뒀다. 뚜렷한 배경 없이 저희에게 손을 내밀어준 건 민주당"이라며 "국민의힘에서 소통창구가 어느 순간부터 차단돼 있다는 느낌을 받았고, 다시 한번 발언 기회를 얻기 위해서 이곳에 왔다"고 답했다.

 

장경태 혁신위원장은 "수소문을 해 많은 국민의힘 2030 청년지지자들이 홀대를 받는다는 소식 들어 여러 경로를 통해서 수소문했다"며 "그중에 왕성한 활동을 하고 계신 분들이 더 소외감을 느끼고 있다고 (들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윤석열 선대위 모습을 말 드릴 순 없지만, 이분들과 이야기하는 과정에서 깜짝 놀랐다"며 "이 후보는 소통에 매우 유능하기 때문에 함께할 수 있는 부분이 대단히 많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